2.4m짜리 알비노 '괴물메기' 잡혀
2011/08/04 13:0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영국의 잉글랜드 셰필드에서 건설노동자로 일하는 크리스 그리머(35)는 스페인 바르셀로나 인근 에브로강(江)에서 친구들과 휴가 중 괴물메기를 낚았다.

이번에 잡힌 대형 메기의 몸길이는 2.44m, 무게는 88kg. 더 놀라운 것은 색소가 부족해 생기는 유전병인 이른바 '알비노' 메기라는 점이다.

'알비노' 메기는 지난해 1월 런던에 사는 실라 펜폴드(57)라는 시각장애인 여성이 같은 강에서 낚은 알비노 메기보다 900g 정도 더 나간다. 알비노 메기 가운데 세계 최대 기록인 셈이다.
 
그리머가 알비노 괴물메기를 릴로 끌어당기는 데만 30분이 걸렸다. 녀석이 미끼를 물고 버티는 바람에 낚싯대가 부러질 뻔했다고.
 
그리머는 "뭔가 미끼를 물고 버티는 순간 대어라는 것을 직감했다"며 "녀석을 끌어당기는 게 낚싯줄로 버스를 끌어당기는 것 같았다"고 말했다.
 
그는 함께 낚시 여행에 나선 친구들과 현지관광안내원의 도움이 없었다면 녀석을 사로잡기가 힘들었을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들은 괴물메기의 몸 길이와 무게를 재보고 알비노 메기로서는 세계 최대라는 것이 확인된 뒤 녀석을 강으로 돌려보냈다.
 
그리머는 강둑에서 다른 강태공들이 갈채로 축하해주는 가운데 친구들과 함께 샴페인을 터뜨리며 자축했다. 그리고 강으로 돌아간 괴물메기를 위해 강물에도 한 잔 부었다고.
[ 고창현 test@netfu.co.kr ]
고창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cy9820@naver.com
충청24시뉴스(www.cc24news.kr) - copyright ⓒ 충청24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충청24시뉴스(www.cc24.news.kr| 설립일 : 2017년 11월 14일 | 대표이사 : 최창열 
     Ω 32913 충남 논산시 연산면 계백로 1853 대표전화 : 041)732-9820
    사업자등록번호 : 176-20-00547 | 청소년보호 책임자: 유순주 010-5202-4405
    후원 계좌번호 : 농협 351-0988-4649-93 (예금주 : 충청24시뉴스)
    등록번호 : 충남, 아00313ㅣ발행인 · 편집인 : 최창열 ☎ 010-6755-8262  | ccy9820@naver.com


    충청24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