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7(토)
 
[충청24시뉴스] 최창열 기자=청양군이 이달 한 달간 AI 일제 청소 및 소독과 철저한 점검에 나선다고 밝혔다.

크기변환_0309 AI 취약지 중점 소독.jpg
 
군은 지난 달 8일 천안에서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이후 전국적으로 추가 발생 없이 진정 국면에 들어섰으나 발생 가능성은 상존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철저한 대비에 나섰다.

특히 군은 논 가운데나 하천 주변 등 취약지 소재 농가와 기러기 등 특수 가금류 사육 농가 등에 남아 있을지 모를 바이러스를 사전에 완전 제거할 방침이다.

3월은 겨울철새가 본격적으로 북상하는 시기며, 기온이 상승하면서 영농준비로 농장주변에 사람이나 차량의 이동이 빈번해 지는 등 AI 발생 위험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 같은 대응책을 마련한 것이다.

군은 보유하고 있는 광역살포기 등 소독차량과 공동방제단을 동원해 취약지 및 소규모 농가 등에 대해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가금 사육농가에 대해서는 지정된 전담공무원으로 하여금 더욱 세심한 예찰 활동을 벌여 위험요인에 대해 신속하게 대처하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논·하천주변 등 AI 취약지에 위치한 농가에 대한 지속적인 예찰과 함께 야외 AI 바이러스가 농장 안으로 유입되지 않도록 차단방역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청양군, AI 일제 청소·소독·점검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