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특수 노린 인터넷 사기 피의자 검거
2018/02/23 21:3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피해자는 10대부터 40대까지, 외국인도
[충청24시뉴스] 최창열 기자=공주경찰서(서장 육종명)는 지난 21일‘2018년 평창동계올림픽’티켓을 판매한다고 속여 1,100만 원 상당을 가로챈 혐의로 A모씨(27세)를 구속하였다.

크기변환_20180223_214000.png
 
 A모씨는 지난 달 초순부터 이달 초순까지 인터넷 중고나라 사이트에서 올림픽 쇼트트랙 등의 티켓 구입을 원하는 피해자 17명에게 인터넷에서 떠도는 티켓 사진을 문자로 전송하여 속이는 방법으로 1,100만 원 상당을 입금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모씨는 평창올림픽을 현장에서 관전하고 싶어 하는 피해자들의 심리를 이용하여 인터넷 사기를 기획한 것으로 드러났으며, 경찰의 출석요구를 받는 상황에서도 숙박업소에 숨어 범행을 지속하는 대범함을 보였지만, 결국 경찰의 끈질긴 추적수사에 덜미를 잡혔다.

이건 피해자들은 10대 학생부터 40대 직장인까지 다양한 연령층으로 최소 28만 원에서 최대 230만 원의 피해를 당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특히, 국내 거주하는 외국인 2명도 피해를 입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경찰은 전국적으로 평창올림픽 입장권 판매사기 피해가 더 있는 것으로 보고 피의자를 상대로 여죄 수사를 진행 중이다.

 한편, 경찰은 중고물품 거래 때 대면 거래를 하거나 안전결제시스템을 활용하고, 거래 전 반드시‘경찰청 사이버캅*’애플리케이션 등을 이용하여 판매자 정보를 확인할 것을 당부하였다.
 
[ 최창열 ccy9820@naver.com ]
최창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cy9820@naver.com
충청24시뉴스(www.cc24news.kr) - copyright ⓒ 충청24시뉴스.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충청24시뉴스(www.cc24.news.kr| 설립일 : 2017년 11월 14일 | 대표이사 : 최창열 
       Ω 32913 충남 논산시 연산면 계백로 1853 대표전화 : 041)732-9820
      사업자등록번호 : 176-20-00547 | 청소년보호 책임자: 유순주 010-5202-4405
      후원 계좌번호 : 농협 351-0988-4649-93 (예금주 : 충청24시뉴스)
      등록번호 : 충남, 아00313ㅣ발행인 · 편집인 : 최창열 ☎ 010-6755-8262  | ccy9820@naver.com


      충청24시뉴스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